리터칭

 

필카도 수정을 합니다.

인화지의 선택부터 현상액의 농도와 배합을 조정하고 현상시간과 인화시간의 조정으로 전혀 다른 느낌의 사진을 만들기도 합니다.

요즘은 기술이 발달하여 필름수정도 가능하다고 합니다.

보통 필카메니아들은 디카사진을 인정하지 않습니다.

사진 축에도 못 낀다는거죠.

가장 큰 이유가 마음대로 수정이 가능하다는 것입니다.

대표적인 것으로 포토샵 또는 페인트샵등의 프로그램으로 얼마든지 수정이 가능합니다.

아직까지도 필카사용자와 디카사용자 간의 논쟁이 분분합니다.

대부분의 사진전에서 디카는 제출대상에서 제외됩니다.

간혹 디카 사진도 접수 받기는 합니다만 아직까지는 미진합니다.

필카든 디카든 간에 필요에 따라 약간의 수정도 가능하다고 봅니다.

단, 손을 댓다면 최소한 리터칭 한 표현을 하는 것이 보는 사람으로 하여금 오해를 일으키지 않을 것입니다.

그것이 결코 나쁜 일은 아니니까요.

리터칭에 대하여 노이로제를 일으키는 분 이라면 카메라에 필터도 끼우면 안됩니다.

필터도 엄밀히 말하면 사진 찍기 전의 리터칭에 해당하니까요.